'고덕 그라시움' 1순위 청약 마감…평균 22.2대 1
입력 : 2016-10-07 13:15:16 수정 : 2016-10-07 13:15:16
[뉴스토마토 원나래기자] 대우건설(047040) 컨소시엄(대우건설·현대건설·SK건설)은 '고덕 그라시움'이 올해 서울 공급단지 중 최다 청약접수건수를 기록하며 평균 22.2대 1, 최고 37.2대 1의 경쟁률로 전타입이 1순위 당해에서 마감됐다고 7일 밝혔다.
 
지난 6일 진행된 청약접수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1621가구 분양에 총 3만6017건이 접수돼 평균 22.2대 1로 전타입이 1순위 당해에서 마감됐다. 최고경쟁률은 103가구 모집에 3279건이 접수돼 37.2대 1을 기록한 84D타입에서 나왔다.
 
고덕주공2단지 아파트(서울시 강동구 고덕동 217번지 일대)를 재건축한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35층, 아파트 52개동, 전용면적 59㎡~127㎡ 총 4932가구가 들어선다.
 
분양 관계자는 "5호선 상일동역과 고덕역(9호선 연장 계획)이 인접한 더블역세권 단지로 고덕지구에서 가장 탁월한 입지를 갖췄다고 평가받고 있다"며 "고덕지구 재건축 사업 중 최대 규모인 4932가구의 매머드급 단지로 고덕지구의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전망"이라고 말했다.
 
'고덕 그라시움' 조감도. 사진/대우건설
 
고덕 그라시움의 3.3㎡당 평균분양가는 2338만원으로 중도금 무이자 혜택을 제공한다. 당첨자 발표는 13일, 지정계약은 18~20일까지 진행된다.
 
원나래 기자 wiing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원나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