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게임서버엔진 개발사 ‘아이펀팩토리’에 전략적 투자
입력 : 2016-07-04 11:17:01 수정 : 2016-07-04 11:17:01
[뉴스토마토 정문경기자]넥슨은 게임서버엔진 개발사 아이펀팩토리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4일 밝혔다.
 
아이펀팩토리는 게임서버엔진 개발 부문에서 많은 경험과 노하우를 보유한 기업으로 다양한 플랫폼에서 활용 가능한 게임서버엔진 ‘아이펀 엔진’으로 기술력을 입증받았으며, 게임 운영 토탈 서비스툴 ‘아이펀 디플로이’도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경기 판교의 넥슨 본사. 사진/뉴시스
 
넥슨은 지난 3월 아이펀팩토리가 개발한 아이펀 엔진 공급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D.O.S(Dice of Soul)’ 등 신규 개발 중인 모바일게임에 아이펀 엔진 도입을 진행 중이다.
 
양사는 이번 투자를 통해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아이펀팩토리가 보유하고 있는 서버엔진 기술을 글로벌 전역에서 넥슨의 다양한 게임 개발과 서비스에 적극 활용하는 등 상호 협력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박지원 넥슨 대표는 “아이펀팩토리는 게임의 안정성을 좌우하는 서버엔진 분야에 있어 높은 전문성과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이라며 “그 동안 아이펀 엔진 제휴를 통해 긍정적인 협력 관계를 이어온 만큼 이번 투자를 계기로 더욱 긴밀하게 협업해 시너지 효과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문대경 아이펀팩토리 대표는 “글로벌 시장을 무대로 다양한 게임을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넥슨과 손잡고 자사의 기술력을 전세계에 안정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펀팩토리가 개발한 아이펀 엔진은 모바일을 비롯해 다양한 플랫폼에서 활용 가능한 게임서버엔진으로, 복잡한 서버 구현 작업을 단순화해 모든 개발자들이 안전성과 성능이 담보된 서버를 구현할 수 있도록 돕는다.
 
정문경 기자 hm082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문경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1인미디어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