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창조경제 모델 태국에 전파
최양희 장관 스타트업 태국 2016 참석
입력 : 2016-04-26 12:00:00 수정 : 2016-04-26 12:00:00
[뉴스토마토 서영준기자] 한국의 창조경제 모델과 스타트업 지원 정책이 태국에 소개된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최양희 장관이 오는 28일부터 태국을 방문해 '스타트업 태국 2016'에 참석한다고 26일 밝혔다. 최 장관은 태국 과학기술부 장관과 태국 내 식품혁신 중심의 연구단지 조성을 위한 협력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태국 정부가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해 처음 개최하는 행사로, 태국 경제부총리와 과학기술부 장관이 직접 나서서 최 장관은 공식 초청했다. 
 
최 장관은 행사에서 태국 총리의 기조연설에 이어 '창조경제, 한국의 스타트업 성장을 위한 플랫폼'이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진행할 예정이다.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사진/미래창조과학부
 
최 장관은 행사에 앞서 태국 쁘라윳 총리, 쏨킷 경제부총리와 각각 양자회담을 통해 양국 간 스타트업 교류 확대와 창조경제 협력, 정보통신기술(ICT)과 결합한 대규모 인프라 구축 프로젝트 등에 관한 협력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오는 29일에는 태국 과학기술부 장관과 함께 태국 사이언스 파크에서 태국이 미래 전략산업으로 육성하려는 식품혁신이노폴리스에 한국연구개발특구 모델 전수를 통해 양국 간 본격적인 협력의 첫걸음을 내디딜 예정이다. 
 
최 장관은 아울러 태국 최대 산업단지 운영 기업인 아마따 그룹의 위크롬 회장을 만나 태국이 추진 중인 사이언스시티 사업에 대한  한국과의 협력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서영준 기자 wind09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서영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