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시공 아람찬교, '올해의 토목구조물 금상'
입력 : 2016-03-31 16:34:09 수정 : 2016-03-31 16:34:25
[뉴스토마토 성재용기자] SK건설은 세종시 금강을 가로지르는 아람찬교가 대한토목학회가 수여하는 '올해의 토목구조물 금상'을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아람찬교는 고주탑(114m)과 저주탑(83m)을 비대칭형으로 연결하고 운전자 안전과 미관을 극대화하기 위해 주탑을 'U'자형으로 설계·시공한 국내 최초의 개방형 고저주탑 사장교다. 총 연장 840m에다 최대 폭이 36.1m, 경간장이 250m에 달해 일찌감치 세종시 랜드마크로 자리 잡았다.
 
아람찬교는 금강을 가로질러 세종시 4생활권과 5생활권을 연결하고 중앙의 간선급행버스(BRT) 전용 2차로를 포함해 왕복 6차로로 세워졌다. SK건설은 2011년 10월 공사에 착공해 50개월 만인 작년 12월 준공했다. 시행청은 행복중심복합도시건설청, 시행사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다.
 
SK건설 관계자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토목구조물상을 수상하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안전성과 편의성, 예술성을 두루 갖춘 친환경 건축물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SK건설이 시공한 아람찬교가 올해의 토목구조물 '금상'을 수상했다. 사진/SK건설
 
성재용 기자 jay111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성재용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