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우수 영업사원 북경법인 연수
입력 : 2016-03-22 11:36:41 수정 : 2016-03-22 11:36:55
[뉴스토마토 최원석기자] 한미약품(128940)은 우수 영업사원 15명을 선발해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3박4일 일정으로 중국 북경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한미약품은 작년부터 분기별 영업성적이 우수하고 공정거래준수(CP)에 결격사유가 없는 영업사원을 선발해 특별 시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수상자 전원에게 중국 북경 연수 자격을 부여하고 있다. 특별시상과 연수 프로그램은 한미약품 지주회사인 한미사이언스가 주관하고 있다. 
 
지난 16일 출국한 한미약품 우수 영업사원 방문단은 북경 최대규모의 베이징협화병원을 비롯해 북경한미약품 본사와 연구센터, 공장 등을 견학했으며, 북경한미약품 임해룡 총경리와 환담의 시간을 가졌다. 
 
의원사업부 호남2지역 박세훈 MR은 "북경한미약품의 우수한 생산시설과 R&D 인프라에 감탄했다"며 "한층 높아진 애사심을 바탕으로 한미약품과 미래 비전을 함께 하고 싶다"고 말했다.
 
북경한미약품 임해룡 총경리는 "한미약품의 우수한 영업사원들을 북경한미로 초청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영업사원들의 성공모델로서 한미약품 국내사업부의 성장을 지속 견인해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한미약품의 중국 현지법인인 북경한미약품은 창업주 임성기 회장이 한중 수교 5년 전부터 직접 중국을 왕래하며 중국시장을 개척해 지난 1996년 설립됐다. 지난해 북경한미약품은 전년대비 18.5% 성장한 2047억원 매출을 달성했다.
(사진제공=한미약품)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원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