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마켓오 리얼브라우니' 20% 증량
입력 : 2016-01-26 09:09:38 수정 : 2016-01-26 09:10:13
오리온(001800)은 마켓오 리얼브라우니를 가격 변동 없이 20% 증량하고 맛을 개선해 리뉴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새로워진 리얼브라우니는 개당 중량을 기존 20g에서 24g으로 늘렸다. 오리온이 지난 2014년부터 소비자 만족도 제고를 위해 진행해온 '착한 포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올해 첫 증량 제품이자 포카칩, 초코파이 등에 이은 10번째 증량 제품이다.
 
진한 초콜릿 맛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초콜릿 함량도 기존 47%에서 52%로 늘렸다. 초콜릿 청크가 씹히는 식감과 풍미를 살려 브라우니 본연의 깊고 진한 맛을 느낄 수 있다는 것이 오리온측 설명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홈메이드 스타일 초콜릿 디저트인 마켓오 리얼브라우니가 이번 리뉴얼을 계기로 더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 며 "올해도 소비자에게 더 많은 가치를 돌려드릴 수 있도록 제품 혁신을 지속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오리온)
 
이철 기자 iron62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철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