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신규 항공기 '보잉737-800' 도입
보잉737-800 항공기 추가 도입…"고객편의 증대 기대"
입력 : 2015-10-05 17:20:09 수정 : 2015-10-05 17:20:09
이스타항공은 김포국제공항 계류장에서 김정식 대표이사 및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항공기 도입식 행사를 가졌다고 5일 밝혔다.
 
이날 도입한 항공기는 보잉737-800(189석)기종으로, 등록기호 HL8048을 달고 국제선 스케줄에 투입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은 5일 김포국제공항 계류장에서 김정식 대표이사 및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항공기 도입식 행사를 가졌다.
 
 
이번 추가 항공기 도입으로 이스타항공은 총 13대(B737-700 3대, B737-800 10대)의 항공기를 운영하게 됐다. 이로 인해 오는 26일 부산-오사카, 방콕, 제주 노선 신규취항과 29일 인천-오키나와 신규취항 등 공급석 확대를 통한 항공편 이용 고객들의 편의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스타항공은 현재 국제선 14개 정기노선과(인천-도쿄, 오사카, 방콕, 코타키나발루, 푸켓, 제남, 김포-타이페이, 청주-홍콩, 심양, 연길, 하얼빈, 대련, 상해, 제주-방콕) 국내선(김포,청주,군산-제주)노선을 운영 중이다.
 
한편, 지난 2009년 1월 첫 취항 이후 이스타항공은 현재까지 18만5000시간의 무사고 운항을 이어가며, 11월 초 누적탑승객 1500만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김정식 이스타항공 대표는 "항공기 도입을 통한 공급석 증대로 저비용 항공사를 이용하고자 하는 여행 고객들의 편의성이 더욱 확대 될 것"이라며 "최근 제주-방콕, 청주-홍콩 정기노선 취항과 10월말부터 부산을 거점으로한 신규노선 취항으로 이스타항공만의 다양한 운임과 서비스를 폭넓게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현 기자 blind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용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