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부동산시황)서울 아파트 값 상승세 주춤
가계부채 부담, 여름휴가 등 영향
입력 : 2015-07-31 13:15:26 수정 : 2015-07-31 13:15:26
정부의 가계부채 관리방안 발표 이후 일부 매수자는 관망세를 보였고, 여름휴가로 인한 비수기에 접어들면서 문의도 줄어든 상황이다.
 
31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7월 마지막 주, 서울 아파트값은 주간 0.12%의 변동률을 보이며 전주(0.15%)보다 상승폭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도시(0.03%)와 경기·인천(0.06%)도 상승폭이 커지지 않았다.
 
전세시장은 국지적인 강세가 지속되면서 서울 아파트 전세가격이 주간 0.27% 올랐다. 재계약이나 월세 전환 등으로 전세매물이 귀해 간혹 나오는 전세물량이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신도시(0.06%)와 경기·인천(0.09%)도 국지적인 강세가 이어졌다.
 
◇자료/부동산114
 
◇매매
 
서울은 ▲강남 0.30% ▲도봉 0.23% ▲송파 0.18% ▲영등포 0.16% ▲중랑 0.16% ▲관악 0.12% 순으로 매매가격이 상승했다.
 
강남은 개포동 주공1단지, 도곡동 삼성래미안이 250만~3500만원 가량 올랐다. 사업시행 계획을 수립하고 인가를 준비 중인 주공1단지는 가격 상승 기대감에 매물이 많지 않다. 도곡동 삼성래미안은 실입주 매물을 찾는 전화문의가 계속됐다. 도봉은 창동 주공3·4단지, 방학동 도봉동 래미안도봉 등이 250만~1000만원 정도 올랐다. 송파는 7월간 매매거래가 꾸준히 이어지면서 잠실동 리센츠, 잠실엘스, 트리지움 등이 500만~3500만원 정도 상승했다.
 
신도시는 ▲산본 0.10% ▲분당 0.05% ▲일산 0.05% ▲평촌 0.04% ▲판교 0.03% 순으로 아파트 가격이 올랐다.
 
가격 상승에 대한 부담으로 관망 기조가 있었지만 간간이 이어지는 거래로 소폭의 상승을 유지했다. 산본은 금정동 충무공2단지주공 소형면적이 150만~1000만원 가량 상승했다. 분당은 서현동 효자대우·대창, 구미동 무지개주공12단지 등이 250만~1000만원 정도 올랐다. 일산은 일산동 후곡18단지현대, 주엽동 강선2단지경남 등이 500만원 가량 상승했다.
 
경기·인천은 ▲의왕 0.14% ▲의정부 0.12% ▲고양 0.11% ▲광명 0.11% ▲안산 0.09% ▲하남 0.09% ▲안양 0.08% ▲인천 0.07% ▲용인 0.07% 등을 중심으로 매매가격이 오른 모습이다.
 
의왕은 내손동 내손대림e편한세상, 포일자이, 포일동 포일숲속마을5단지 등이 250만~750만원 가량 상승했다. 의정부는 장암동 장암푸르지오1·2단지, 동아 등이 1000만원 정도 가량 올랐다. 고양은 가좌동 가좌2차벽산블루밍5단지, 성사동 래미안휴레스트, 탄현동 큰마을현대대림 등이 500만~1000만원 정도 상승했다.
 
◇전세
  
서울은 ▲성북 0.84% ▲중랑 0.67% ▲은평 0.61% ▲관악 0.53% ▲송파 0.50% ▲동작 0.40% ▲동대문 0.39% ▲강남 0.30% 순으로 전세가격 상승폭이 컸다.
 
성북은 길음동 길음뉴타운2·4단지, 정릉동 정릉풍림아이원, 하월곡동 래미안월곡1차 등이 1000만~3000만원 가량 올랐다. 최근 전세매물이 출시되는 가운데 집주인이 부르는 가격으로 전세계약이 이뤄지고 있다. 중랑은 상봉동 건영1·2차, 묵동 현대IPARK등이 1000만~4500만원 정도 상승했다. 은평은 은평뉴타운 상림마을 일대가 500만~2000만원 가량 올랐다. 대단지임에도 전세매물은 손에 꼽힌다.
 
신도시는 ▲분당 0.13% ▲평촌 0.08% ▲일산 0.06% ▲김포한강 0.05% ▲산본 0.03% ▲중동 0.03 등 전세가격이 이번 주 상승했다.
 
분당은 구미동 까치롯데·선경, 야탑동 장미동부, 서현동 효자대우/대창 등이 250만~1000만원 가량 올랐다. 평촌은 비산동 은하수벽산이 1000만원, 일산은 일산동 후곡18단지현대와 백석동 백송6단지대우벽산이 500만원 정도 상승했다.
 
경기·인천은 ▲과천 0.68% ▲의왕 0.33% ▲광명 0.21% ▲고양 0.14% ▲용인 0.14% ▲의정부 0.11% ▲안양 0.10% ▲김포 0.08% 순으로 올랐다.
 
과천은 재건축 이주수요 영향으로 최근 전세가격 상승이 가파르다. 부림동 주공8단지는 주간 2500만원 가량 전세가격이 상승했다. 의왕은 내손동 내손대림e편한세상, 반도보라빌리지1단지, 포일자이 등이 250만~1000만원 정도 올랐다. 광명은 하안동 주공6·7단지, 주공10·11단지 등이 500만~1000만원 정도 상승했다. 고양은 성사동 래미안휴레스트, 탄현동 큰마을현대대림, 행신동 옥빛부영14단지 등이 250만~1000만원 가량 올랐다.
  
문정우 기자 ayumygir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문정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