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트크라이슬러, 페라리 분사 결정
입력 : 2014-10-30 08:09:42 수정 : 2014-10-30 08:09:42
[뉴스토마토 우성문기자] 피아트 크라이슬러 오토모빌스(FCA)가 자회사인 고급 스포츠카 브랜드 페라리를 분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29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피아트는 페라리를 분사하고 내년에 지분 10%를 기업공개(IPO)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FCA의 '5년 성장 계획'의 일환으로 풀이된다. FCA 는 현재 5년 성장 계획의 일환으로 480억 유로 확보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세르지오 마르치오네 피아트 크라이슬러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성명을 통해 "피아트 크라이슬러와 페라리가 각자의 길을 가는 게 적절하다"라고 밝혔다.
 
이 같은 소식에 뉴욕증시에서 FCA의 주가는 11.63% 급등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우성문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