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롭리포트 ‘올해의 자동차’에 ‘페라리 F12 베를리네타’ 선정
입력 : 2014-04-03 15:34:15 수정 : 2014-04-03 15:38:23
◇페라리 ‘F12 베를리네타’가 미국 럭셔리 라이프 스타일 전문 매거진 롭리포트(Robb Report)가 평가한 ‘2014 올해의 자동차’로 선정됐다.(사진=페라리)
 
[뉴스토마토 김영택기자] 럭셔리 스포츠카 브랜드의 대명사인 페라리의 ‘F12 베를리네타’가 미국 라이프 스타일 전문 매거진 롭리포트(Robb Report)가 선정한 ‘2014 올해의 자동차’에 이름을 올렸다.  
 
세계 최고 권위와 역사를 자랑하는 롭리포트(Robb Report)는 지난 21년간 100명 이상 대규모의 저널리스트, 자동차 전문가, 자동차 산업 관계자 등이 참여해 올해의 차를 선정하고 있다.
 
올해의 차에 선정된 F12 베를리네타는 역대 페라리 중 가장 강력한 차량으로 제로백 3.1초, 최고속도 340km/h의 폭발적인 성능을 발휘한다.
 
이러한 성능을 바탕으로 페라리 피오라노 서킷에서 랩 타임 1분 23초를 기록해 역사상 가장 빠른 페라리라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또 자연 흡기 직분사 방식의 새로운 6,262cc V-12 엔진은 8,250rpm에서 최대 출력 740마력, 6,000rpm에서 최대 토크 70.4kg·m의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이번 평가에는 미국 캘리포니아 나파 밸리 부근에서 14대의 후보 차량을 자동차 기자와 전문가들이 시승한 뒤 차량의 퍼포먼스, 디자인, 편안함, 스타일 등 다각적인 측면에서 ‘최고 성능의 차량’을 선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그 결과 F12 베를리네타는 강력한 파워와 럭셔리한 디자인으로 심사위원들의 압도적 득표를 이끌어 냈다.
 
로버트 로스(Robert Ross) 롭리포트 자동차 전문 에디터는 “지금껏 한번도 심사위원들이 ‘올해의 차’ 선정에 이처럼 의견을 일치해본 적이 없었다”며 “거의 모든 심사위원들은 F12가 파워와 고급스러움, 그리고 매혹적인 외관 디자인까지 모든 것을 갖췄다는 데에 동의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특히 페라리의 가장 강력한 V-12 엔진과 배기 시스템 등은 F12가 분명한 페라리의 후손임을 증명해줬다”고 평가했다.
 
 
한편 롭리포트(Robb Report)는 매달 미국에서 발간되는 럭셔리 라이프스타일 전문 매거진으로 30년 이상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며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럭셔리 월간지로 손꼽히고 있다.
 
자동차, 호텔 및 리조트, 여행, 패션, 와인, 주택, 전자제품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최고의 상품과 서비스만을 심도 깊게 조명하고 있으며, 매년 평가단의 엄중한 심사를 거쳐 각 분야의 ‘올해의 제품’을 선정하고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영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