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대 기업 대졸 초임 평균 3352만원”
입력 : 2013-03-07 14:35:23 수정 : 2013-03-07 14:37:41
[뉴스토마토 서유미기자] 올해 1000대 기업 대졸 초임은 평균 3352만원으로 알려졌다.
 
사람인에이치알(143240)의 취업포털 사람인(www.saramin.co.kr)은 ‘1000대 기업 대졸초임’에 등록된 448개사 연봉정보의 평균이 전년대비 5.4% 증가한 3352만원이라고 7일 밝혔다.
 
대졸 초임 중 ‘3000~3500만원 미만’이 36.4%로 가장 많았고, ‘3500~4000만원 미만’(25.7%)인 경우가 두번째로 많이 차지했다. 이어 ‘2500~3000만원 미만’(19.9%), ‘4000~4500만원 미만’(11.6%), ‘2500만원 미만’(3.1%), ‘4500~5000만원 미만’(2.5%), ‘5000만원 이상’(0.9%)이 뒤를 이었다.
 
대졸 초임이 가장 높은 기업은 발전설비·제철설비 생산업체 BHI로 5400만원이었고, ‘현대중공업’이 5200만원으로 두번째로 높은 기업이었다. 이어 ‘한국투자증권’(4760만원), ‘두산인프라코어’(4650만원), ‘두산중공업’(4650만원), ‘삼성SNS’(4200만원) 등이 높았다.
 
또 10개사 중 3개사(32.1%)가 연봉을 인상했으며, 이들 기업의 인상률은 평균 5.6%이었다.
 
인상률 분포 면에서는 ‘2% 미만’이 40.8%로 가장 많았고, ‘2~4% 미만’(22.4%), ‘10% 이상’(13.2%), ‘4~6% 미만’(9.2%), ‘6~8% 미만’(7.9%), ‘8~10% 미만’(6.6%)이 뒤를 이었다.
 
<출처=HR사람인>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서유미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