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 등 16개 원자재 상시경보시스템 운영
비축물자 할인방출 제도화..경영안정자금 1000억원 지원
입력 : 2011-06-15 11:00:0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서지명기자] 정부가 석유, 철광석 등 16개 원자재에 대해 상시경보시스템(WACS)을 운영한다. 또 원자재 수입에 애로를 겪는 중소·중견기업에 대해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1000억원을 지원한다.
 
지식경제부와 조달청은 15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원자재 관리시스템 개편방안을 발표했다.
 
이는 최근 원자재 가격 변동주기가 짧아지고 진폭이 커지는 등 변동이 심해지면서 가격과 수급의 예측이 어려워진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방안에 따르면 원자재 가격과 수급 동향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기 위해 석유, 철광석, 유연탄, 철스크랩, 구리, 아연, 니켈, 알루미늄 등 16개 품목 원자재의 상시경보시스템(WACS)을 도입하고 원자재 관련 부처간 정보를 공유한다.
 
WACS(Warning and Control System)는 원자재의 수급, 가격동향, 관련 경제상황을 반영해 현재와 미래상황을 판단, 예측하는 경보 시스템이다.
 
또 원자재 성수기에 한시적으로 시행 중인 비축물자 할인방출을 제도화해 수급 불안시 수시로 할인방출하고, 원자재 가격상승과 연계해 방출가격 할인율을 조정한다.
 
아울러 고유가 등으로 원자재 수입에 애로를 겪는 중소·중견기업에 대해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1000억원을 지원한다.
 
이 밖에 원유, 철강, 비철금속 등 산업용 원자재 지수를 개발하고 기재부, 지경부, 조달청, 석유공사, 광물공사 등과 공동으로 원자재 협의체를 구성해 정보공유와 정책공조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지경부는 향후 예산을 수반하지 않는 사업은 즉시 시행하고, 예산 수반사업은 예산이 확보되는 대로 시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뉴스토마토 서지명 기자 sjm0705@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서지명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