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판매량 26개월 연속 오름세
5월기온 상승에 전력판매량도 증가
입력 : 2011-06-15 11:00:0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서지명기자] 전력판매량이 26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15일 지식경제부에 따르면 지난달 전체 전력판매량은 전년동월대비 4.9% 증가한 355억kWh로 나타나, 지난 2009년 4월(2.4%↑) 이후 26개월 연속 증가세를 나타냈다.
 
산업용 전력판매량은 전년동월대비 8.5% 증가한 207억kWh로 전체 전력판매량의 58.3%를 차지했다.
 
산업용 판매량은 기계장비(19.4%), 화학제품(12.9%), 자동차(11.5%) 등 전력다소비 업종에서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산업용 이외 주택, 일반, 농사 등 용도별 전력판매량도 증가세를 나타냈다.
 
전년동월 증가세에 따른 기저효과와 기온상승 등으로 주택용은 전년동월대비 1.3%, 일반용 1.9%, 농사용 0.6%씩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력수요예측에 적용되는 5대도시의 월 평균기온은 지난해 5월 17.6℃에서 지난달 18.0℃로 0.4℃ 올랐다.
 
한국전력(015760)과 발전사업자간의 거래가격인 계통한계가격(SMP)은 117.78원/kWh로 유류 등 연료열량단가 상승과 전력수요증가 등으로 전년동월대비 1.8% 상승했다.
 
뉴스토마토 서지명 기자 sjm0705@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서지명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