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딜러전용 중고차 정보 서비스 개시
입력 : 2008-07-10 11:12:4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이형진기자] SK텔레콤(SKT, 사장 김신배)이 모바일 솔루션 업체 코디너스와  휴대전화로 중고차 매물정보를 제공하는 모바일 중고차 매물정보 서비스 ‘M-Car’를 11일 선보인다.
 
SKT에 따르면 ‘M-Car’매물검색 매물등록 중고차 시세 급매물등록 및 조회 등 중고차 딜러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휴대전화로 간단하게 이용할 수 있게 지원하는 중고차 딜러 전용서비스다.
 
서비스는 중고차 시장의 장안평 중고자동차시장과 강남일대의 중고차 시장의 매물 정보를 매일 업데이트, 중고차 매물정보 책자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한다는 것이 강점이라고 SKT는 밝혔다.
 
SKT는 중고차 매매단지 내 전문인력을 파견, 직접 매물정보 수집 및 확인함으로써 중고차 매물 정보의 신뢰도를 높였다고 설명했다. SKT는 서울은 물론 지방의 주요 매매단지까지 서비스 지역을 늘려 휴대폰 하나로 전국의 중고차 매물정보를 검색할 수 있게 확대할 예정이다.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휴대전화로 7577+NATE버튼을 눌러 서비스 페이지에 접속 후 정액제(
2만원)에 가입하면 되고, 정액제 가입고객에게 중고차 매물정보지를 오는 9월까지 무료로 배송해 준다.
뉴스토마토 이형진 기자 magicbullet@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형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