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주유소에서 맛집 정보 제공
'디지털 허브' 서비스 확대
입력 : 2008-07-03 11:42:5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양지민기자] 지난 5월 선보인 SK에너지의 ‘디지털허브’ 서비스 관련 콘텐츠가 늘어난다.
 
SK에너지의 디지털허브 서비스는 블루투스 기술을 이용, 전국 SK주유소에서 각종 디지털 콘텐츠를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서비스이다.
 
SK에너지(www.skenergy.com 대표 신헌철)는 3일, 전국 SK주유소에서 주변의 음식점 정보를 운전자들에게 제공하는 ‘맛집정보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SK에너지에서 새롭게 제공하는 ‘맛집정보 서비스’는 ‘블루리본 서베이’의 검증된 음식점 정보를 내비게이션을 통해 주유중인 운전자에게 알려주고 해당 음식점까지 길안내도 해준다.
 
'블루리본 서베이’는 미국 뉴욕의 ‘자갓서베이(Zagat Survey), 프랑스의 ’미쉘린 가이드‘와 같은 맛집 평가단에 의해 맛집을 선정하고 평가하는 책이다.
 
SK에너지는 이번 서비스로 운전자들이 주변 맛집 정보를 편리하게 제공받아 낯선 여행지 와 처음 방문하는 장소에서도 기호에 맞는 음식점을 선택,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SK에너지는 디지털허브 서비스를 통해 지금까지 ▲동화동영상 ▲영어교육 ▲영화예고편 ▲인기UCC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해 왔다며 하반기에도 ▲MP3 다운로드 ▲지도 업데이트 ▲차량진단 서비스 등을 추가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디지털허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단말기로는 ‘현대텔레매틱스의 프로비아 A7’과 지난 1일, 출시된 SK네트웍스의 ‘SM-8082’ 등이 있으며 서비스 이용 단말기를 점차 확대시킬 것이라고 회사는 말했다.
 
SK에너지 카 라이프 사업부 김도성 상무는 “디지털허브 서비스로 그 동안 기름만 충전하던 주유소가 이제 정보까지 충전하는 곳으로 탈바꿈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 제공업체와의 연계를 통해 더 나은 서비스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토마토 양지민 기자 jmya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양지민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