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하반기 국내 선사 '국제크루즈' 첫 운항
입력 : 2010-12-12 13:04:53 수정 : 2010-12-12 16:26:27
[뉴스토마토 이성빈 기자] 이르면 내년 9월부터 우리나라 선사가 운영하는 첫 국제 크루즈선이 운항을 시작한다.
 
국토해양부는 12일 최근 해운선사인 폴라리스쉬핑의 자회사 하모니크루즈가 신청한 크루즈사업 신청권을 받아들여 이를 허가했다고 밝혔다.
 
현재 국내에는 외국 대형 크루즈선만이 운항되고 있었을 뿐 국내선사가 국제 크루즈선을 운영한 적은 없다. 국토부가 국제크루즈 사업을 위한 면허를 내 준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이에 따라 하모니크루즈사는 내년 9월 크루즈선 운항을 목표로 해외 크루즈선사들과 선박 확보를 위한 협상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하모니크루즈사는 길이 130m, 폭 32m 크기의 소형크루즈선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 크루즈에는 승무원 200명 외에 200개의 객실에 500명의 승객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다.
 
또 크루즈선의 특성상 레스토랑과 바, 노래방은 물론 수영장과 스파, 사우나 등 승객들을 위한 편의시설도 갖춰진다.
 
하모니크루즈사는 크루즈선이 확보되는 대로 인천과 부산, 제주항을 모항으로 중국과 일본, 러시아를 연결하는 4~6일 일정의 항로를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또 2012년 여수세계박람회 기간에는 박람회장을 기항하는 한중일 크루즈 서비스도 계획하고 있다.
 
국토부는 "향후 크루즈 관광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동북아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것"이라며 "국적 크루즈 활성화에 기여하고, 나아가 여수박람회의 성공적인 개최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하모니크루즈의 모회사인 폴라리스쉬핑은 지난해 기준 선박량 10위, 매출은 1천320억원의 중견 해운기업으로 포스코(005490)한국전력(015760)의 원료 수송을 담당하고 있다.
 
뉴스토마토 이성빈 기자 brick78@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