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이재명 최측근' 김용, 불법선거자금·뇌물 일부 유죄…징역 5년(1보)
2023-11-30 14:38:28 2023-11-30 14:38:28
[뉴스토마토 김수민 기자] 대장동 민간업자들에게서 불법 정치자금과 뇌물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용 전 민주연구원 부원장이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았습니다.
 
김용 전 더불어민주당 민주연구원 부원장이 지난 9월21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민주당 불법 대선자금 의혹' 22차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수민 기자 sum@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오승주 사회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