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아이폰 광풍으로 레벨업-삼성證
입력 : 2010-08-24 08:22:46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김혜실기자] 스마트폰 확대와 함께 와이파이(Wi-Fi) 등 네트워크 이용량과 가입자당매출(ARPU) 증대로 KT(030200) 주가가 더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4일 삼성증권은 "스마트폰 보급이 빠르게 이루어지면서 모바일인터넷 사용량이 급증하고 있다"며 "이에 따라 ARPU 역시 높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실제로 아이폰 사용자의 ARPU이 전체 평균 대비 60% 이상 높은 상황이고, 지난 2분기 KT ARPU이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10% 가량 증가했다.
 
올해 말 스마트폰 가입자수가 전체 이동통신 가입자수의 15.7%인 250만명에 달할 것으로 전망돼 ARPU은 더 늘 것으로 보인다.
 
박재석 삼성증권 연구원은 "3G망을 비롯해 와이파이, 와이브로 등 인터넷 망을 통한 안정적인 서비스로 스마트폰과 태블릿PC 확대와 함께 수혜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삼성증권은 KT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5만4000원을 유지했다.
 
뉴스토마토 김혜실 기자 kimhs211@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혜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