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밤 8시부터 50~54세 미예약자 사전예약…또 '먹통'되나
55~59세 미예약자도 사전예약 동시 진행
50~52세 예약도 '기능오류'…긴급 조치
긴급조치 이후 대기시간 '3299분33초'
방역당국 "개통 직후 피해 예약해달라"
입력 : 2021-07-21 07:50:39 수정 : 2021-07-21 07:50:39
[뉴스토마토 이민우 기자]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하지 않은 50~54세에 대한 예약신청이 21일 오후 8시부터 진행된다.
 
21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50~54세 백신 접종 대상자는 이날 오후 8시부터 24일 오후 6시까지 사전예약 신청을 할 수 있다.
 
앞서 추진단은 50~54세에 대한 예약을 53~54세, 50~52세로 구분해 19일과 20일 하루씩 예약을 받았다.
 
사전예약 신청자가 몰려 사전예약 홈페이지가 과부화 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조처였으나, 먹통과 접속지연 현상은 계속 발생해 왔다.
 
50~52세를 대상으로 한 사전예약 진행도 원활하지 않았다. 클라우드 서버 증설 이후 대기 중 접속이 끊기는 '먹통' 현상은 사라졌지만 오래 기다려야 하는 건 여전했다.
 
대기가 끝나도 예약 화면으로 넘어가지 못하고 튕기는 사례도 있었다. 이에 추진단 관계자는 "기능 오류가 발견돼 (오후 8시43분께) 긴급 조치했다"며 "현재는 정상적으로 서비스 중"이라고 밝혔다. 
 
추진단이 긴급조치를 끝낸 뒤 오후 9시, 사전예약 시스템에 접속하면 '서비스 접속대기 중입니다' 안내 문구가 나왔다. 예상대기시간은 3299분33초였다.
 
이 시간 기준 추진단은 "예약 대기자 수는 약 6만명 수준"이라고 밝혔으나 사전예약 시스템 홈페이지에 집계된 대기자는 19만7973명이었다.
 
19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됐던 53~54세의 예약률은 20일 낮 12시 기준 53.9%다. 55~59세 미예약자도 함께 신청을 받으며 시스템 과부화에 따른 먹통 사태 재발에 대한 우려가 여전히 높다.
 
추진단은 접속자가 많지 않은 시간대에 사전예약을 당부한다.
 
정우진 추진단 시스템관리팀장은 20일 브리핑에서 "예약 대기 화면은 접속을 미연에 방지하되, 서버나 네트워크 부하가 어느 정도 해소됐을 때 예약 대기자 중에 먼저 인입된 접속자를 소화하는 체계"며 "접속 초기에 예약이 많이 몰리는 시간대인 개통 직후를 피해 접속하면 원활하게 (사전예약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50~54세 백신 접종은 내달 16일부터 28일까지 진행될 전망이다. 이들의 접종 백신 종류는 모더나 였으나 백신 수급 불안정으로 화이자를 추가 활용해 접종을 진행키로 했다. 당초 접종 마감일도 8월 25일이었으나 28일까지로 기간을 늘렸다.
 
 
50~52세 백신 사전예약 첫 날인 20일 오후 9시,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홈페이지 모습. 사진/뉴스토마토
 
세종=이민우 기자 lmw383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민우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