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3분기 매출, 9억3600만달러…전년비 14%↑
일간활성사용자 1억8700만명…전년비 29% 증가
입력 : 2020-10-30 11:40:35 수정 : 2020-10-30 11:40:35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트위터는 올 3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4% 증가한 9억36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29일(현지시간) 발표했다.
 
3분기 광고 매출만 8억800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5% 늘었다. 하루 한번 이상 로그인해 광고를 소비하는 이용자 수를 뜻하는 유료화 일간활성사용자수(mDAU)는 1억8700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9% 상승했고, 전분기 대비로도 100만명이 증가했다. 
 
트위터는 실적 상승의 배경으로 광고 상품 개선 및 광고 측정·예측 모델 업데이트를 꼽았다. 코로나19 기간 중단됐던 행사와 상품 출시가 재개된 영향도 있다. 이용자수 증가 역시 코로나19 관련 대화량 증가와 미국 대선 등 외부 요인이 영향을 준 것으로 보고 있다. 
 
트위터의 사용성 개선에 따른 성과도 나타나고 있다. 이용자가 계정을 팔로우하는 것과 같이 특정 주제를 팔로우할 수 있는 '토픽' 기능의 경우에는 3분기에 토픽 수를 5100개로 늘린 결과, 해당 기능 이용자수가 전분기 대비 40% 증가했다. 또한 플랫폼 오용과 잘못된 정보의 확산을 줄이기 위해 이용자가 신중하게 리트윗하도록 유도하는 프롬프트를 3분기부터 제공하기 시작했다. 폭력을 조장하거나 오해 소지가 있는 트윗에 경고 라벨도 표시 중이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