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ETRI와 손잡고 5G 네트워크 보안 강화한다
5G 통신 서비스 보안·통신 및 기초원천기술·융합서비스 등 기술 분야 협력
입력 : 2020-10-29 09:58:31 수정 : 2020-10-29 09:58:31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LG유플러스가 국책기관과 협력해 통신보안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5G 네트워크 보안을 강화한다. 
 
김명준 ETRI 원장(왼쪽)과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29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5G 장비 공급망을 포함한 엣지 컴퓨팅 보안 및 차세대 이동통신·융합서비스 기술에 대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5G 통신 서비스 보안 안정성 강화를 위해 보안기술 분야를 우선 협력분야로 삼고 통신기술 및 기초원천기술과 융합서비스기술 등 분야별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한다. 양사는 이를 통해 해외 기관 의존도가 높은 통신 장비 보안 검증 기술 자립도를 높이고, 5G 엣지 보안 핵심 기술 및 솔루션을 개발해 5G 융합서비스 실증 사례를 확보할 계획이다.  
 
보안기술 분야에서는 실무 협의회를 구성해 △5G 서버 시스템 및 네트워크 장비의 하드웨어 보안 검증·평가 △클라우드 엣지 네트워크(MEC) 보안 상황 분석 △위협 탐지 및 대응을 위한 엣지 시큐리티 기술 개발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한다.
 
통신기술 및 기초원천기술 분야에서는 5G·6G 무선전송 및 모바일 코어 네트워킹 기술과 유·무선 양자통신 및 암호기술을 만든다. 융합서비스 기술 분야에서는 5G 융합서비스 기술·시각지능 원천기술·자율주행·지능형 로봇·스마트 팩토리·인공지능(AI) 백신·SDN와 NFV기반 지능형 보안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차세대 기술을 공동 개발한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5G 보안성 강화와 5G 기반의 다양한 최첨단 미래 통신 기술 및 서비스를 양사가 함께 구현해 나가자"고 전했다.
 
김명준 ETRI 원장은 "연구자간의 긴밀한 협의를 통한 보다 실질적인 협력으로 출연연 연구방식 변화의 본보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배한님

포털·게임 분야에서 읽기 쉬운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