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CS닥터 노조, 임금 및 단체협약 조인식 개최
코웨이, CS닥터 노조와 임금협상 합의안 타결…노조 93.6% 찬성으로 가결
입력 : 2020-08-25 15:49:31 수정 : 2020-08-25 15:49:31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코웨이는 지난 24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CS닥터 노조와 임금 및 단체협약 조인식을 열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와 이현철 전국가전통신서비스 노동조합 위원장 등 노사 교섭대표 20여명이 참석했다.
 
앞서 코웨이 CS닥터 노조는 지난 23일 전체 조합원 150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임단협 합의안 찬반투표에서 93.6%의 찬성으로 임단협 합의안을 가결한 바 있다.
 
코웨이는 이번 합의안 타결에 따라 CS닥터의 정규직 전환은 물론 평균 실소득이 상승될 예정이며 다양한 정규직 복리후생 혜택도 함께 받게 된다고 밝혔다.
 
특히, 코웨이는 업계에서 유일하게 CS닥터 전원에 대해 본사 직접 고용을 추진한다. 이는 자회사 형태로 특정 직무에 부분적으로만 정규직화 한 타사와는 차별화된다.
 
코웨이 관계자는 “CS닥터 노조가 지난 12일 47일간의 파업을 종료하고, 업무에 복귀해 현재 고객 대상 AS가 정상화 단계를 밟고 있다”며 “앞으로 코웨이는 노사 상생문화가 기업 성장의 핵심 가치임을 인식하고, 노사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서비스 품질 강화 및 고객 만족도 극대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왼쪽)와 이현철 전국가전통신서비스 노동조합 위원장. 사진/코웨이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