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30번째 확진자 발생…29번 환자 부인
입력 : 2020-02-17 10:03:04 수정 : 2020-02-17 10:03:04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국내 코로나19’ 30번째 환자가 발생했다. 해당 환자는 29번째 환자의 부인이다.
               
17일 서울대병원에 따르면 전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29번째 환자의 부인 역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9번째 환자의 부인이 어떤 경로를 통해 감염이 됐는지와 감염 전 동선, 추가 확진자 여부 등은 방역당국 역학조사를 통해 확인될 예정이다.
 
82세 한국인 남성인 29번째 환자는 최근 해외여행을 다녀온 것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감염 경로가 명확히 파악되지 않았다.
 
이 환자는 국내 확진자 가운데 최고령으로 발열(37.5)과 폐렴이 있지만, 산소공급 치료를 받을 정도는 아니며 전반적인 상태는 안정적이다. 또 며칠 전부터 마른기침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오전 10시와 오후 5시 하루 두 차례 코로나19 확진자 집계를 공식 발표하고 있다.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사진/뉴시스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새나

권새나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