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조정 사흘 만에 반등 출발…코스닥 1% 강세
뉴욕증시, 급락 딛고 반등 마감…SK하이닉스 4% 상승
입력 : 2018-02-07 09:28:27 수정 : 2018-02-07 09:28:28
 [뉴스토마토 강명연 기자] 코스피가 조정 사흘 만에 반등 출발하며 2480선에서 강보합이다. 동반 상승한 코스닥은 870선에서 1%대 강세를 기록하고 있다.
 
7일 오전 9시25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18.38포인트(0.75%) 오른 2471.69에 거래되고 있다. 2480선에서 1% 강세로 출발한 지수는 상승폭을 일부 줄인 뒤 2470선에서 강보합을 기록하고 있다. 7거래일째 매수세인 개인이 1184억원 순매수로 지수를 끌어올리고 있다. 반면 기관은 1027억원을 순매도하고 있다. 외국인도 178억원을 팔며 7거래일 연속 매도세를 이어가고 있다.
 
6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최근 급락세를 딛고 반등 마감했다. 다우존스산업지수는 전장보다 2.33% 상승했고, S&P500지수와 나스닥지수도 각각 1.74%, 2.13% 올랐다. 스티븐 므누신 미 재무장관이 증시 급락과 관련해 금융시장 안정성 우려를 키우지 않는다고 발언하며 투자심리가 개선됐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업종별로는 의료정밀(3.05%)이 가장 큰 폭으로 오르고 있다. 증권(1.81%), 의약품(1.90%), 전기·전자(1.58%), 건설업(1.22%) 등 업종 대부부 상승하고 있다. 반면 통신업(-0.71%), 운송장비(-0.22%), 보험(-0.22%), 은행(-0.17%) 등은 조정받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에서는 SK하이닉스(000660)(4.13%)가 외국인 매수에 힘입어 4%대 강세를 기록하고 있다. 삼성전자(005930)(1.05%),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1.81%), NAVER(035420)(1.41%) 등도 상승 중이다. 반면 현대차(005380)(-0.63%), 신한지주(055550)(-0.59%), KB금융(105560)(-0.47%), 현대모비스(012330)(-0.41%) 등은 조정받고 있다.
 
만도(204320)(-10.84%)가 실적 부진에 급락하고 있다. 삼양식품(003230)(6.06%)은 '까르보불닭볶음면'의 판매 호조가 부각되며 강세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2.57포인트(1.46%) 오른 870.74에 거래되고 있다. 개인이 580억원 순매수로 지수를 끌어올리고 있다. 반면 외국인은 554억원, 기관은 23억원 매도우위다. 시총 상위주 가운데 스튜디오드래곤(253450)(3.47%), 포스코켐텍(003670)(3.43%), 티슈진(950160)(-2.95%), 신라젠(215600)(-2.56%)과 셀트리온(068270)(1.02%),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1.21%), 셀트리온제약(068760)(1.30%) 등 셀트리온그룹주를 포함해 대부분 종목이 상승하고 있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9.40원(0.86%) 내린 1082.1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강명연 기자 unsai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강명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