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설 맞아 협력사 대금 조기지급
중소 협력사 원활한 자금운영 지원과 동반성장 차원
입력 : 2018-01-28 10:33:20 수정 : 2018-01-28 10:33:27
[뉴스토마토 이광표 기자] 홈플러스는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회사의 원활한 자금운영을 돕기 위해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 회사는 대기업을 제외한 중소 협력회사 중심의 4400여 개사로 약 2300억 원 규모의 대금이 조기 지급된다.
 
홈플러스는 이들 중소 협력회사 대금을 정상지급일보다 평균 18일 앞당겨 설 연휴 전 지급하기로 했다.
 
홈플러스는 지난해 설에도 중소 협력회사의 자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00억 원 이상의 대금을 조기 지급한 바 있다.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은 "동반성장 차원에서 협력회사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협력회사와의 파트너십을 더욱 강화해 고객, 협력회사, 직원 모두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광표 기자 pyoyo8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광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