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면세점, 광고모델에 송승헌·김소연 선정
입력 : 2016-06-06 11:55:59 수정 : 2016-06-06 11:55:59
[뉴스토마토 이성수기자] 한화갤러리아는 갤러리아면세점의 메인 광고모델로 한류스타 배우 송승헌과 김소연을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송승헌은 한국뿐 아니라 중국 아시아 전역에서 높은 인지도와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대표적인 한류 스타로 특히 중국에서는 '남신'이라는 호칭과 함께 높은 인기를 유지 하고 있다.
 
한화갤러리아 관계자는 "송승헌은 세련되고 고급스런 이미지와 더불어 중국을 비롯해 아시아 전역에서 영향력이 있는 인물로 갤러리아면세점의 고급스러운 이미지와 부합, 면세점의 홍보와 마케팅에 큰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특히 한화갤러리아는 갤러리아면세점의 메인 광고 모델인 송승헌을 통해 중국인들에게 '골드바'로 불리는 63빌딩의 갤러리아면세점63은 물론, 여의도를 한국을 대표하는 신 관광지로 발돋움할 수 있는 한류관광 마케팅을 강화할 예정이다.
 
송승헌은 다음달 1일부터 갤러리아면세점 메인 광고 모델로 활동을 시작하며, 올 하반기 드라마 최고 기대작인 SBS '사임당, 더 허스토리'에서 배우 이영애와 함께 주연을 맡으면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사임당, 더 허스토리'는 사임당 신씨의 예술혼과 불멸의 사랑을 그린 드라마로, 한중 동시 방영을 목표로 계획 중인 100% 사전제작 드라마다.
 
한편 한화갤러리아는 추가적으로 배우 김소연을 갤러리아면세점 광고모델로 발탁, 갤러리아면세점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광고 촬영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김소연은 갤러리아면세점63이 위치한 63빌딩을 상징하는 골든 드레스를 입고 매혹적인 여신의 자태를 발산하며 팬들로부터 주목받고 있다.
 
갤러리아면세점의 새 모델로 선정된 배우 송승헌(왼쪽)과 김소연(오른쪽). (사진제공=한화갤러리아)
 
이성수 기자 ohmytru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