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배용준·박수진 영상 불법 유포 화난다"
입력 : 2015-07-31 17:05:32 수정 : 2015-07-31 17:05:32
가수 박진영이 배우 배용준, 박수진 결혼식 영상이 유포된 것에 대해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박진영은 31일 자신의 트위터에 "제 친구 용준이와 수진 양의 결혼식 피로연에서 촬영된 사적인 동영상이 불법적으로 유포돼 희화되고 있다"며 "이 일로 신혼부부는 신혼여행 중에 심한 상처를 받고 고통스러워하는데 많은 분들이 문제 제기는커녕 확대 재생산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진영이 배용준·박수진 결혼식 영상 유포와 관련해 불편한 심경을 내비졌다. 사진/뉴시스
 
박진영은 지난 28일 열린 배용준, 박수진의 결혼식에서 축가를 불렀다. 이날 결혼식은 지인들과 친척들만 초대된 채 진행된 비공개 결혼식이었지만, 이후 인터넷상에 피로연 당시 배용준, 박수진이 춤을 추는 영상이 유포됐다.
 
인터넷에 유포된 영상에는 두 사람이 키스를 한 뒤 배용준이 다소 수위 높은 스킨십을 하는 장면이 담겨 있다.
 
박진영은 "피로연 마지막에 제가 축가로 불러줬던 노래를 다시 틀고 벌칙을 시킨 장면"이라며 "그야말로 친한 친구들끼리만 있는 상황에서 장난치며 노는 사적인 장면을 촬영한 영상이다. 이런 영상이 불법적으로 유출돼 퍼지는 게 왜 별일 아닌 게 된 것이냐? 정말 화가 난다"고 토로했다.
 
함상범 기자 sbrai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함상범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