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사전 좌석 지정 유료 서비스 도입
입력 : 2015-04-24 13:20:19 수정 : 2015-04-24 13:20:19
티웨이항공은 오는 27일부터 정기편 노선에 사전 좌석 지정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4일 밝혔다.
 
미리 지정할 수 있는 좌석은 평소 많은 승객들이 선호하는 앞 좌석, 비상구 열 좌석이 해당된다.
 
제일 앞 좌석(BLUK SEAT)은 다른 좌석보다 좌석 앞의 공간이 여유가 있으며 아이를 동반한 승객이나 몸이 불편한 승객들이 이용하면 편리하다.
 
비상구 열 좌석(EXIT ROW SEAT) 15·16열은 비상 탈출 시 사용되는 비상구 열로 좌석공간이 넓다. 다만, 만 15세 미만이나 한국어, 영어로 의사 소통이 불가능한 승객 등 비상탈출 시 도움이 어려운 승객은 좌석 지정이 불가능하다.
 
해당 좌석의 이용 요금은 운항시간 별로 구분되고 차등 적용될 예정이다. 지정 좌석 세부 금액은 비상구 열 좌석(15열)이 4000~1만6000원, 앞 좌석과 비상구 열 좌석(16열)이 5000원~2만원 정도다.
 
현장에서 유료 지정돼 판매된 좌석은 환불이 불가능하지만, 항공사 사정으로 인한 경우에는 환불이 이뤄질 수 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장시간 비행기에 앉아 이동하는 것이 여행객들에겐 여행길의 시작이자 민감한 부분이 될 수 있는데 작지만 섬세한 배려를 통해 승객분들의 입장에서 생각하는 항공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문정우 기자(ayumygirl@etomato.com)
  
◇티웨이항공은 오는 27일부터 정기편 노선에 사전 좌석 지정 서비스를 도입한다. /사진 티웨이항공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문정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