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조현아 전 부사장에게 지난해 14억7500만원 지급
2015-03-31 18:10:56 2015-03-31 18:10:56
[뉴스토마토 김용현기자] 대한항공(003490)은 지난해 조현아 전 부사장에게 총 14억7500만원을 지급했다고 31일 공시했다.
 
조 전 부사장의 지난해 소득은 급여 4억5800만원, 기타근로소득 3억4000만원, 퇴직소득 6억7700만원 등이다.
 
대한항공은 조 전 부사장의 퇴직금을 이사퇴직금 지급규정에 따라 퇴임 당시 월 평균급여 2826만5550원에 근무기간 9년 4개월 분을 곱해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