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TV·가전 이익 안정성 기대-이트레이드證
입력 : 2014-03-31 09:07:10 수정 : 2014-03-31 09:11:36
[뉴스토마토 곽성규기자] 이트레이드증권(078020)은 31일 LG전자(066570)에 대해 TV와 가전의 이익 안정성이 기대된다며 목표주가를 8만5000원에서 8만7000원으로, 투자의견도 시장수익률(Marketperform)에서 매수로 상향조정했다.
 
김현용 이트레이드증권 연구원은 "TV와 가전은 LG전자의 이익 안정성과 기본적 가치(Bottom Value)를 만들어 주는 사업부"라며 "TV는 대형 사이즈 비중 및 점유율이 증가하는 추세고, 가전은 글로벌 경쟁사 대비 매출액 성장성이 가장 좋다"고 밝혔다.
 
김 연구원은 "TV 사업 중심 HE, 냉장고·세탁기 등 가전담당 HA, 에어컨을 만드는 AE사업본부의 합산 영업이익은 작년 1조1000억원에서 올해 1조2000억원, 내년 1조2800억원으로 예상된다"며 "작년 1조5000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둔 월풀에 근접하는 수준"이라고 전했다.
 
중국을 제외하면 글로벌 3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스마트폰 사업도 기대해 볼 만하다.
 
김 연구원은 "G2 효과로 고가폰 점유율이 급증하고 브랜드력이 입증되며 확고한 글로벌 3위에 근접했다는 점이 매력적"이라며 "모토라로 인수로 글로벌 영업망과 고가폰을 갖춘 레노버만 넘어서면 된다"고 분석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7.05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LG전자(66570)90,20086,500(-4.1%)
이베스트투자증권(78020)6,4307,040(9.49%)

  • 곽성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