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證, 중소·중견기업 해외진출 지원 원스톱 서비스
입력 : 2013-02-18 10:58:25 수정 : 2013-02-18 11:00:51
[뉴스토마토 홍은성기자] SK증권이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패키지(Package)’ 플랫폼을 구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를 위해 SK증권은 올 2월초에 IBK기업은행 등과 3000억원 규모의 중소·중견기업 해외진출 연계 투자 사모투자전문회사(PEF)를 조성해 운영하고 있다. 이번 PEF는 글로벌 인수합병(M&A), 해외시장 진출 등 글로벌 성장을 추구하는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SK증권은 지난 2011년 2월에 홍콩법인을 설립해 자산운용업과 증권업 라이선스를 취득해 기업의 자금조달 및 인수합병(M&A) 등에 관한 금융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올 초에도 조직개편을 통해 IB사업부문 산하에 신디케이션(Syndication)팀을 두어 국내외 딜(Deal)과 다양한 금융지원 업무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SK증권은 IB사업부문, PE본부 및 홍콩법인 등이 국내뿐만 아니라 홍콩, 중국, 동남아 등 현지 진출을 원하는 기업에 대해 ‘원스톱 서비스(one stop service)’를 시행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SK증권 관계자는 “중소·중견기업의 글로벌 기업 육성을 위해 해외투자, 경영컨설팅 등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홍은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