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믹스 봉지로 뜨거운 커피 저었다간..
식약청, ‘다층 식품포장재에 대해 알아봅시다!’ Q&A 제작
입력 : 2012-05-18 16:33:07 수정 : 2012-05-18 16:33:25
[뉴스토마토 최승근기자] 스푼이 없을 때 커피믹스 봉지를 사용하기도 하는데 이 경우 플라스틱 필름이 벗겨져 인쇄성분이 용출될 우려가 있어 조심해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커피믹스, 과자, 라면 봉지로 널리 사용되는 다층포장재의 오용 사례와 평소 소비자들이 궁금해 하는 내용을 정리한 '다층 식품포장재에 대하여 알아봅시다!'를 Q&A 형식으로 제작해 홈페이지에 소개한다고 18일 밝혔다.
 
커피믹스 봉지나 과자 봉지는 눈으로 보기에는 한 겹으로 된 필름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산소, 수분, 빛 등 외부 환경으로부터 내용물을 보호하기 위해 PP, PE, PET, 알루미늄박 등 2∼3겹 이상의 필름을 합쳐서 만든 다층포장재를 사용한다.
 
이에 따라 식약청은 "커피믹스 봉지를 스푼 대용으로 커피 젓는 용도로 사용하는 경우가 있는데 반드시 용도에 맞게 제조된 스푼을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당부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승근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