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지난해 당기순익 3549억원…전년비 35%↑
영업이익은 4785억원으로 35.48%↑
2024-02-07 08:42:14 2024-02-07 11:22:22
[뉴스토마토 윤민영 기자] 카카오뱅크가 지난해 순이익 3549억원을 올렸다고 7일 공시했습니다. 역대 최대 기록입니다.
 
카카오뱅크는 순이익이 전년 대비 34.9%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영업이익은 4785억원으로 35.48% 늘었습니다. 역시 역대 최고치입니다.
 
실적 견인 차 역할을 한 것은 이자수익이었습니다. 지난해 이자수익은 2조481억원으로 전년(1조2939억) 대비 58.28% 급증했습니다.
 
지난해 4분기 기준 수신 잔액은 전년 말 대비 약 14조원 불어난 약 47조1000억원, 여신 잔액은 약 38조7000억 원으로 전년 말 대비 약 10조8000억원 증가했습니다.
 
순이자마진(NIM)은 2분기 연속 개선세를 이어갔습니다. 2023년 2분기 2.26%에서 3분기 2.31%로 늘어난 데 이어 4분기에도 NIM이 5bp 상승하며 2.36%로 집계됐습니다.
 
영업이익경비율(CIR)은 2022년 42.6%에서 2023년 37.3%까지 개선됐습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고객 저변이 확대되면서 남녀노소 누구나 자주 이용하는 '금융생활 필수앱'으로 자리잡고 있다"며 "앞으로도 카카오뱅크는 '100% 비대면 보금자리론', '외환 상품' 등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여 금융과 일상을 더 편리하게 연결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카카오뱅크 오피스. (사진=카카오뱅크)
 
윤민영 기자 min0@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