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인천공항 화물터미널 찾아 "수출 역군들 만나 뜻깊어"
"항공화물 수출, 경제 회복 뒷받침하도록 적극 지원"
2023-09-28 18:44:46 2023-09-28 18:44:46
윤석열 대통령이 추석 연휴 첫날인 28일 오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대한항공 화물터미널을 방문, 항공 화물 종사자들을 격려하며 대화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추석 연휴 첫날인 28일 인천국제공항 대한항공 화물 터미널을 찾아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물류 산업의 최전선인 화물 터미널에서 수출 역군들을 만나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고 대통령실이 전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어 일본 도쿄행 화물기에 올라 기장으로부터 운항 계획을 보고받고 "화물기 운항을 위해 힘쓰는 모든 분이 우리나라 경제 성장을 뒷받침하고 있다는 점에 자부심을 갖고 맡은 바 임무를 수행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화물기에서 내린 뒤에는 근로자들과 악수하고, 단체 기념사진 촬영을 했습니다.
 
이날 현장에는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과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국민의힘 배준영 의원, 최상목 대통령실 경제수석,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등 20여 명이 동행했습니다. 원 장관은 항공 화물 산업 현황과 영종대교 통행료 인하 경과를 보고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글로벌 복합위기 속에서 항공 화물 수출이 우리나라 경제 회복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힘껏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영종대교 통행료 인하에 대해 "전 정부에서 해결하지 못한 난제였지만 국민과 약속을 이행하고자 모든 역량을 집중해 단기간에 해결했다"며 "인천 주민, 인천공항 근로자 등의 비용 부담이 대폭 절감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올 추석 연휴 기간 민생 행보에 집중할 계획으로 전해졌습니다.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최신형 정치정책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