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하남시, K-스타월드 조성 등 협력 강화
강소기업 중소기업단지 조성
규제개선 발굴 등 상호 협력
2023-03-28 14:00:00 2023-03-28 14:00:00
[뉴스토마토 이범종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28일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하남시와 'K-스타월드 조성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과 이현재 하남시장 등이 참석해 △K-스타월드 조성 사업 성공을 위한 우수 중소기업 발굴 및 투자 지원 △3기 신도시에 강소중소기업 단지 조성 △중소기업 애로 해소 규제 발굴 및 개선 △중소기업 구인·구직난 해소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두 기관은 협력분야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과 하남시 부시장 중심으로 실무협의체를 구성할 예정입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오늘 협약 체결로 중기중앙회와 하남시가 한류 문화 콘텐츠 확산을 위한 의미있는 첫발을 내딛었다"며 "K-스타월드와 같은 고부가가치 산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관련 분야 우수 중소기업을 필두로 산업생태계 구축이 필수"라고 말했습니다.
 
이현재 시장은 "하남시는 물론, 대한민국 한류문화 및 영상문화 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K-스타월드 조성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며 "앞으로 중기중앙회와 콘텐츠·영상·문화 분야의 우수 중소기업 육성을 위해 긴밀한 협조 관계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했습니다.
 
K-스타월드는 미사섬 300만㎡ 부지에 대형 K-팝 공연장과 영화 스튜디오, 영상문화복합단지, 테마파크 등을 조성하는 사업입니다. 하남시는 3만개 일자리 창출과 연간 약 2조5000억원 경제 유발효과를 기대합니다.
 
중기중앙회는 "하남시에 따르면 K-스타월드 조성사업은 올 1월 하나증권에 3조5000억원의 금융참여의향서를 받았다"며 "문화체육관광부 예산에 용역비 3억원을 반영해 '민간자본을 활용한 수도권 K-컬쳐 집적단지 조성가능성 연구용역'을 추진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린벨트 해제를 위한 국토교통부의 '개발제한구역 조정을 위한 도시·군 관리계획 변경안 수립지침' 개정안에 '수질 1~2등급지 경우라도 수질오염 방지대책 수립시 해제가 가능하도록 한다'는 고시개정안이 마련돼, 이현재 시장의 주요 공약인 K-스타월드 조성사업의 가장 큰 걸림돌이었던 그린벨트 해제의 길이 열렸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범종 기자 smile@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