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첨단소재·HAM홀딩스 지분 47.2% 매각
총 6800억…미국 태양광 사업 확대에 5000억
2022-11-11 17:38:19 2022-11-11 17:38:19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한화솔루션이 자회사인 한화첨단소재와 에이치에이엠홀딩스 지분의 각각 47.24%를 6800억원에 매각한다. 이 중에서 5000억원을 IRA(인플레이션 감축법) 시행을 앞둔 미국에서 태양광 투자를 늘리는 데 사용해 고수익을 창출하고, 안정적 재무 구조를 구축하겠다는 방침이다.
 
한화솔루션은 오는 12월 분사 예정인 한화첨단소재와 에이치에이엠홀딩스 지분 각각 47.24%를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인 글랜우드크레딧에 총 6800억원에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에이치에이엠홀딩스는 미국 등에서 차량용 경량 복합 소재 사업을 하는 100% 자회사이다.
 
한화솔루션은 한화첨단소재와 에이치에이엠홀딩스 지분 각 47.24%를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 글랜우드크레딧에 총 6800억원에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은 한화그룹 본사 1층 로비. (사진=한화)
 
지분 매각 대금 6800억원 중 구주 매각을 통해 조달할 5000억원을 지속 성장이 예상되는 미국 태양광 사업 확대를 위한 재원으로 활용할 방침이다. 미국에 태양광 제조 시설을 보유한 회사는 IRA 시행에 따라 내년부터 세액 공제 등 다양한 정부 지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한화첨단소재는 신주 발행을 통해 1800억원을 조달, 앞으로 친환경차 수요 증대에 따라 시장 확대가 예상되는 경량복합 소재 사업과 태양광 필름 소재 사업 강화에 나선다.
 
한화솔루션 관계자는 “이번 지분 매각 대금은 향후 미국 태양광 공장 신·증설에 활용할 계획”이라면서 “고수익 사업 투자를 통해 재무 건전성을 강화하고, 주주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