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홀딩스, 2분기 매출 1조1719억…분기 역대 최대
영업익은 12% 감소…아쿠쉬네트 2분기 연속 '어닝 서프라이즈'
입력 : 2022-08-17 10:01:23 수정 : 2022-08-17 10:01:33
(로고=휠라홀딩스)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휠라홀딩스(081660)가 2분기 사상 최대 분기 매출을 달성했다. 
 
휠라홀딩스는 2분기 연결기준 매출 1조171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 증가했다고 17일 밝혔다.
 
다만 영업이익은 공급망 이슈,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 등 국내외 불안정한 시장 환경으로 인해 12.3% 감소한 1524억원으로 집계됐다. 
 
사업 부문별로 살펴보면, 아쿠쉬네트의 경우 골프 시장 활성화에 따른 견조한 수요에 힘입어 매출 8290억원, 영업이익 1125억원이다. 휠라 부문은 본격적인 중장기 전략 수행에 따른 한국 및 미국 비즈니스 변화 등으로 매출 3429억원, 영업이익 399억원을 기록했다. 
 
먼저 골프 관련 자회사 아쿠쉬네트는 1분기에 이어 또 한번 어닝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달성했다. 매출은 18.3% 오른 8290억원이다.
 
우크라이나 전쟁, 공급망 차질 등 국제 경제 여건 악화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고객층 및 견조한 골프 수요에 힘입어 실적 성장을 지속했다는 설명이다. 
 
휠라 부문의 경우 7.6% 증가한 매출 3429억원으로 집계됐다. 휠라의 중장기 전략이 본격적인 수행 단계에 들어섬에 따라 직접 사업 매출 상승폭 조정이 불가피했다. 여기에 중국 상하이 봉쇄 조치, 공급망 이슈,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소비 심리 위축 등 외부 환경 요인도 실적에 영향을 끼쳤다.
 
그럼에도 다각화된 브랜드 비즈니스 포트폴리오에 따라 휠라 로열티와 디자인 서비스 수수료 등의 매출은 상승, 브랜드 전략 수행 과정상 매출 상승폭 조정 영향을 받은 한국과 미국 매출 감소분을 상쇄했다. 휠라는 장기적으로 브랜드 가치 제고를 위한 전방위적인 체질 개선 작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휠라 부문 중 국내 비즈니스를 전개하는 휠라코리아는 매출 1262억원, 영업이익 257억원으로 각각 7.8%, 7.4% 감소했다.
 
휠라코리아는 2분기 실적 부진에 따라 하반기부터 그룹 5개년 전략의 성공적인 국내 실행에 힘을 쏟을 예정이다. 대표적으로 휠라의 핵심 카테고리이자 스포츠 트렌드로 부상한 '테니스' 비즈니스를 확대한다. 회사의 전폭적인 지원과 함께 테니스 관련 마케팅 및 소비자 대상 이벤트를 확대하고, 제품 라인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휠라홀딩스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중장기 5개년 전략 아래 보다 실질적인 면에서 브랜드의 변화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각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9.25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휠라홀딩스(81660)33,50018,800(-43.88%)
초록뱀헬스케어(118000)6511,500(130.41%)
신세계인터내셔날(31430)29,00050,300(73.45%)
광주신세계(37710)32,65056,000(71.52%)
롯데쇼핑(23530)93,800127,000(35.39%)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2부 최유라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