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로보틱스 등 신사업 투자 미국 법인 설립
신설 법인 설립 시점, 오는 8월 예상
현대차·기아·현대모비스 등 계열사 투자
입력 : 2022-06-30 18:23:33 수정 : 2022-06-30 18:23:33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현대차그룹이 미국 내 로보틱스와 도심항공모빌리티(UAM) 등 미래 신사업 투자와 관리를 위한 법인을 신설키로 했다. 
 
현대차그룹은 미국 미래 신사업 투자와 관리를 위한 법인 'HMG 글로벌 LLC(가칭)'를 신설한다고 30일 공시했다. 
 
신설 법인은 미국 델라웨어주에 위치한다. 신설 법인 설립 시점은 미국의 기업 결합에 필요한 관계기관의 협의와 승인이 완료되는 오는 8월로 예상된다.
 
현대차그룹 양재 본사. (사진=현대차그룹)
 
신설 법인 설립을 위한 투자는 현대차(005380)기아(000270), 현대모비스(012330) 등 현대차그룹 3개 계열사가 신설 법인 설립을 위한 투자에 참여한다. 현대차와 기아는 현금 7476억원(현대차 2912억원, 기아 4564억원) 을 신설 법인에 신규로 출자한다. 현대차와 현대모비스는 각자 보유한 현대차그룹의 계열사 미국 로봇기업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보유 지분을 현물로 출자한다.
 
현물 출자 규모는 7467억원(현대차 4480억원, 모비스 2987억원)이다. 이로써 현대차와 현대모비스는 그동안 보유해온 보스턴다이내믹스 지분을 모두 털게 된다. 이는 보스턴다이내믹스 전체 지분의 50%에 해당하는 것으로 신설 법인이 보스턴 다이내믹스도 사실상 관리하게 되는 것이다.
 
이번 신설 법인 설립은 지난 5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방한 때 현대차그룹이 공개한 105억달러(약 13조4000억원) 규모의 미국 투자계획의 후속 조치로 풀이된다. 당시 현대차그룹은 미국 조지아주에 55억달러(약 7조원)를 투자해 전기자동차 생산 기지를 구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08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기아(270)80,50077,800(-3.35%)
현대차(5380)194,500189,500(-2.57%)
현대모비스(12330)224,500230,000(2.45%)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