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5년 만에 글로벌 부품사 6위 탈환
미국 오토모티브뉴스 선정 100대 부품사 발표
10대 부품사에 12년 연속 선정, 국내 유일
입력 : 2022-06-28 11:00:00 수정 : 2022-06-28 11:00:00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현대모비스(012330)가 5년 만에 글로벌 자동차 부품업계 순위 6위를 탈환했다. 
 
현대모비스는 28일 글로벌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모티브뉴스가 발표한 100대 부품사 순위에서 6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2022 글로벌 부품사 순위.(표=오토모티브뉴스)
 
오토모티브뉴스는 글로벌 부품사들이 완성차 업체를 대상으로 거둔 직전 연도 매출을 기준으로 글로벌 부품사 순위를 발표한다. 이는 곧 부품업체들의 경쟁력으로 평가받는다. 이 순위 조사에서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291억달러의 완성차 대상 매출을 기록했다.
 
현대모비스는 "2017년부터 5년간 유럽과 북미, 일본 업체들에 이어 업계 순위 7위에 머물렀으나 지난해 전동화와 핵심부품을 중심으로 글로벌 수주가 급격하게 늘어나며 올해 한 계단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2011년 처음 10위권에 진입한 이후 12년 연속 10대 부품사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글로벌 10대 부품사로는 전년 대비 1위에서 5위까지 순위가 동일한 가운데 프랑스 포레시아와 독일 헬라가 합병해 덩치를 키운 포비아가 현대모비스의 뒤를 이어 7위에 올랐다.
 
전년도 6위였던 독일 콘티넨탈은 두 계단 하락해 8위, 독일 바스프와 북미 리어가 각각 9위와 10위를 기록했다. 10대 부품사에는 5개의 유럽업체가, 북미와 일본업체는 각각 2개씩 이름을 올렸으며 국내 업체로는 현대모비스가 유일하다.
 
올해 100대 부품사에 국내기업으로는 현대모비스를 포함해 총 10개 업체가 순위에 올랐다. 현대트랜시스는 지난해 34위에서 32위로, 현대위아는 38위에서 36위로, 한온시스템은 39위에서 37위에 올랐다. 그밖에 만도(50→48위), 현대케피코(89위→87위)가 포진해 있으며 SK온이 68위로 새롭게 이름을 올렸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8.10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현대모비스(12330)223,500227,500(1.79%)
동양피스톤(92780)5,1806,960(34.36%)
금호에이치티(214330)1,2501,520(21.6%)
한국항공우주(47810)56,20066,400(18.15%)
디아이씨(92200)4,5255,280(16.69%)

  • 황준익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