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리브라더스, K-푸드 수출확대·저탄소 식생활 '맞손'
저탄소 식생활 ‘글로벌 그린푸드 데이’ 확산 등 ESG 실천 협력
입력 : 2022-05-26 10:57:48 수정 : 2022-05-26 10:57:48
[뉴스토마토 용윤신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리브라더스는 25일(현지시간) 미국 메릴랜드 소재 리브라더스 본사에서 K-푸드 수출확대와 및 저탄소 식생활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리브라더스는 미국 최대 아시안푸드 전문 유통회사로 한국식품 등 다양한 아시안식품을 미 전역과 세계 30여 국에 공급 중이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K-푸드 수출확대, 저탄소 식생활 ‘글로벌 그린푸드 데이’ 확산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실천에 협력하기로 했다. ‘글로벌 그린푸드 데이’는 세계인이 친환경·유기농 농식품을 구입하고 먹을 만큼 조리해 남김없이 먹음으로써 음식물 쓰레기를 최소화해 지구를 지키는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이다.
 
미국 대형유통업체 H마트와 아시아 대표 백화점기업 바이셩 그룹, 전 세계 64개국 138개 지회, 2만8000여 회원을 보유한 세계한인무역협회(World OKTA) 등과 협약을 맺고 전 세계로 캠페인을 확산하고 있다.
 
김춘진 aT 사장은 "미국 전역에 유통망을 가진 리브라더스와 협력하게 돼 K-푸드 확산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또한, 지구를 지키는 저탄소 식생활에 리브라더스와 고객들이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리브라더스 이라빈 대표는 "건강에도 좋고, 맛도 좋은 K-푸드의 이미지가 미국 주류사회에서 각인되고 있어, K-푸드의 인기는 계속될 것"이라며 "미국 내 K-푸드 유통 활성화와 ‘글로벌 그린푸드 데이’ 확산에도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와 리브라더스는 25일(현지시간) 미국 메릴랜드 소재 리브라더스 본사에서 K-푸드 수출확대와 및 저탄소 식생활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왼쪽)과 리브라더스 대표 모습.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용윤신 기자 yony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용윤신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