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지난해 영업익 1조1960억원…전년비 39%↑
건설 외 전 사업부문 실적 개선
올해 매출 목표 34조9천억 제시
입력 : 2022-01-26 17:15:43 수정 : 2022-01-26 17:15:43
서울시 강동구에 위치한 삼성물산 본사. 사진/삼성물산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삼성물산(028260)은 지난해 연간 매출 34조4550억원, 영업이익 1조1960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공시했다. 당기순이익은 1조8290억원을 올렸다.
 
매출액은 전년 대비 14% 늘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각각 39.6%, 57.5% 증가했다.
 
건설부문은 매출액 10조9890억원, 영업이익 2510억원을 올렸다. 매출액은 전년비 6.1%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52.7% 꺾였다. 3분기 국내 화력 발전 프로젝트의 공사비 증가 등으로 일시적인 손실이 발생하면서 영업이익이 크게 줄었다.
 
신규수주는 13조원을 달성했다. 연간 목표치 10조7000억원보다 21% 초과했다.
 
상사부문은 매출액 17조3540억원, 영업이익 2960억원을 기록했다. 매출과 영업이익 각각 31%, 214.9% 늘었다. 원자재값 상승 및 글로벌 트레이딩 역량 강화에 따른 수익성 개선이 나타났다. 
 
패션부문은 매출 1조7670억원, 영업익 1000억원을 올렸다. 매출액은 14.4%, 영업이익은 377.8% 뛰었다. 소비심리 회복세와 경영 효율화로 인한 체질 개선 가시화, 수입 브랜드 판매와 온라인 사업 호조로 실적이 나아졌다.
 
리조트부문은 매출액 2조7770억원, 영업이익 57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매출액은 8.8% 늘었고 영업이익도 171.4% 증가했다. 레저업계 수요 회복과 골프사업 호조의 영향이다. 
 
삼성물산은 올해 매출 목표로 34조9000억원을 제시했다. 수주는 11조7000억원을 올릴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수주한 양질의 건설 프로젝트들에서 공정이 본격화되고 상사, 패션 등에서 수익성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면서 안정적인 성장이 나타날 것”이라며 “바이오, 친환경 등 신사업 기회를 확보해 사업 추진의 성과를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