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새해 파이팅 넘치는 여행 ‘최고 시청률 17.5%’
입력 : 2022-01-17 09:05:27 수정 : 2022-01-17 09:05:27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1 2이 새해에 걸맞은 파이팅 넘치는 여행기를 선보였다.
 
16일 방송된 KBS 2TV ‘1 2일 시즌4’(이하 1 2)는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전국 집계 기준 시청률 11.6%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솔라가동계놀림픽을 동계올림픽으로 속았음을 알게 된 장면에서는 분당 최고 시청률 17.5%까지 치솟으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2049 시청률 또한 수도권 집계 기준 4.6%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해 주말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이날 방송에서는낭만 자유 여행특집 마지막 이야기와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한동계놀림픽개최식이 그려졌다.
 
야심한 시각, 장애물을 피해 각기 다른 크기의 구멍을 통과해야 하는 잠자리 복불복 게임이 진행됐다. 미션 도중 문세윤의 실패에 뿅망치를 든호랑이 탈스태프 군단이 등장하자 혼비백산 달아나는 멤버들과 가차 없이 바닥에 내동댕이쳐진 문세윤의 모습이 폭소를 유발했다. 3번의 시도 끝에 물오른 협동심을 자랑하며 모두가 미션에 성공한 가운데 문세윤은 마지막까지 바닥에 내팽개쳐진 탓에 엉망이 된 몰골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진 미니게임에서 패배한 김종민, 딘딘, 라비의 야외 취침으로 하루가 무사히 마무리됐지만, 다음날 멤버들은 난데없이 시작된 기상 레이스에 뜀박질하며 정신없이 아침을 열었다. 종착지에서는 네 발로 경주하는호랑이 달리기경기가 펼쳐졌고, 멤버들은 모두가 사랑하는 ‘1 2의 묘미, ‘밥차식사 기회를 얻기 위해 역대급 승부욕을 발휘했다.
 
라비는 반려견엉덩이에 빙의해 쾌속 질주한 반면, 연정훈은반구십답게 느릿느릿한 속도를 선보여 짠내를 유발했다. 겁 없이 문세윤을 도발하던최약체딘딘은 마치 코뿔소 같은 그의 풍채와 파워에 밀려 비참하게 패배했다. 대결 승자 문세윤과 라비, 그리고 기상 레이스 1등을 차지한 김종민은 최애 메뉴로 가득한 밥차 먹방으로 누구보다 행복한 시간을 만끽했다.
 
김치찌개 러버문세윤은 돼지고기 김치찌개를 끊임없이 리필하는가 하면, ‘먹제자라비는 ‘먹선생’ 문세윤을 능가하는 식사량을 자랑하며 풍족한 식사를 즐겼다.
 
특히 이날문대상문세윤의 살신성인 활약이 제대로 빛을 발했다. ‘그리머니배 게임에서 벌인 실수 탓에 홀로 입수에 당첨됐던 문세윤은 마지막 만찬 이후 얼음이 꽁꽁 언 계곡으로 향했다. 그는 혹독한 추위에 고민하는 것도 잠시, “새해에는 좋은 날이 오길 바라면서 안방으로 에너지를 보내드리도록 하겠다는 메시지와 함께 2022년 첫 입수에 성공하며 속 시원한 재미를 선사했다.
 
또한 문세윤은 다음 오프닝에 앞서 공약 이행을 위해 이른 새벽부터 미용실로 향했고, 50년 내공 베테랑 미용사의 손길에 따라강호동 헤어스타일로 재탄생했다. 파격적인 비주얼은 물론 특유의 하이 텐션까지, 강호동 그 자체로 변신한 문세윤의 모습이 안방극장에 꽉 찬 웃음 에너지를 전파했다.
 
다음으로 강원도 첩첩산중 한가운데 위치한 얼음판으로 향한 다섯 남자는 겨울 놀이와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동계놀림픽개최를 맞이했다. 고적대 행진과 함께 화려한 개막식이 시작된 가운데, 범이와 곰이 탈을 쓴 인물들이 나타나자 멤버들은 이들을 스태프로 오해해 괴롭히기도 했다.
 
하지만 탈 속에 조현아 KBS 예능센터장이 있었고, 당황한 딘딘은센터장님이야?”라고 소리치며 줄행랑 쳐 보는 이들의 배꼽을 잡게 했다. 이윽고 엘사 옷을 입은 솔라가 개막 축하 공연을 장식, 딘딘을 비롯한 멤버들은 황당함을 드러내 도무지 종잡을 수 없는 ‘1 2표 겨울 대축제를 더욱 기대하게 했다.
 
이렇듯 ‘1 2은 추위마저 즐기는 다섯 남자의 텐션 폭발 여행기로 일요일 밤을 유쾌한 웃음으로 가득 채웠다.
 
 
1박2일 시즌4 김종민 라비 연정훈 딘딘 문세윤. 사진/KBS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