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3분기 순익 1395억…전년비 8.9% 증가
입력 : 2021-10-26 11:42:16 수정 : 2021-10-26 11:42:16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삼성카드는 3분기 당기순이익이 전년 대비 8.9% 증가한 1395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총취급고는 35조9318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보다 대비 11.2% 상승했다. 카드사업 취급고는 11.6% 증가한 35조7535억원을 기록했다. 할부리스 사업 취급고는 1783억원으로 확인됐다.
 
카드사업 부문별 취급고는 △신용판매(일시불 및 할부) 31조3848억원 △카드금융(장·단기카드대출) 4조3687억원 등이었다.
 
실적이 개선된 것은 온라인 쇼핑, 백화점, 아울렛 등에서 카드결제가 증가하고 국내여행 재개 등으로 소비가 늘어난 게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회원수가 확대와 이용 효율이 개선된 점도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30일 이상 연체율은 0.9%를 기록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영향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건전성 관리를 강화하고 효율중심 경영으로 수익성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삼성카드의 3분기 당기순이익이 1395억원을 기록했다. 사진/뉴시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