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인터넷 장애에도 은행들 "복수회선에 고객피해 없어"
"고객 개인 휴대폰 먹통에 따라 일부 민원 발생"
입력 : 2021-10-25 15:19:49 수정 : 2021-10-25 15:19:49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25일 오전 한 때 KT네트워크에 대규모 장애가 발생했지만, 은행들은 복수 회선망을 유지하고 있어 별다른 고객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날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당행의 경우 복수 전산망을 운영하고 있어 전산장애에 따른 관련한 문제는 현재까지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전했다.
 
신한·하나·우리·농협·기업 등 주요 은행과 카카오뱅크·케이뱅크·토스뱅크 등 인터넷전문은행들도 오후 2시 기준 자체 전산장애에 따른 고객 피해 발생은 없다는 반응이다. 다만 고객 휴대전화가 먹통이돼 은행 앱이 정상적으로 구동하지 않거나, 개인정보 인증 링크가 열리지 않는 등 관련한 불편이 있다는 민원들은 접수됐다고 설명했다.
 
시중은행 한 관계자는 "고객분이 사용하시는 스마트폰 통신사가 KT다 보니 이 때문에 당행에 연결이 안된다는 민원은 접수됐으나 자체 전산 문제로 피해가 발생하진 않았다"며 "당행은 통신 3사 전산망을 모두 열고 있다"고 부연했다.  
 
한편 경찰은 이번 KT전산장애와 관련해 디도스(분산 서비스 거부, DDoS) 공격 등 다양한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서울시내 한 은행 창구 모습. 사진/뉴시스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