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가치소비 관련 신선식품 할인 행사 진행
가치소비 트렌드에 따라 저탄소·동물복지·무항생제 제품 인기
입력 : 2021-10-20 06:00:00 수정 : 2021-10-20 06:00:00
이마트 MSC 명란. 사진/이마트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이마트(139480)는 오는 21일부터 27일까지 일주일간 가치소비 신선식품 할인행사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대표 품목으로 MSC인증 프리미엄 명란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2000원 할인한 1만4880원에, 유기농 바나나를 3980원에, 동물복지 유정란(15구)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2000원 할인한 5980원에, 새롭게 론칭한 동물복지 계육(백숙용)을 20% 할인 판매한다.
 
무항생제&동물복지 돼지 삼겹살·목심·앞다리·갈비를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20% 할인, 무농약 찹쌀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6000원 할인한 1만2980원에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이마트는 친환경, 무항생제 등 가치소비가 주요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큰 인기를 끌어 이 같은 행사를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이마트가 판매하는 저탄소 인증 농산물은 작년 매출 70억을 넘었으며, 올해 1~9월 매출 90억을 달성했다. 특히, 이마트가 올해 1-9월 저탄소 신선식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저탄소 참외는 전년 동기 대비 593.3%, 저탄소 자두는 204.9%, 저탄소 복숭아는 179.1% 매출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약을 사용하지 않고, 화학비료를 최소화해 토양의 화학적 변화를 줄이는 유기농 신선식품 역시 매출이 크게 늘었다. 국산 유기농 바나나는 올해 1~9월 31%, 유기농 고구마는 23.4% 매출 신장했다.
 
산란계에게 자유로운 활동 공간을 제공하는 ‘동물복지 계란’ 역시 올해 110억 규모로 성장했다. 동물복지 계란은 일반 계란에 비해 2-3배가량 가격이 높음에도 불구하고, 올해 1-9월 39.5%라는 고신장을 기록하기도 했다.
 
김동미 이마트 신선 담당은 “건강한 삶을 지향하고 지속가능성과 환경을 우선하는 ‘가치소비’가 확대되면서 친환경, 동물복지, 무항생제 상품 매출이 크게 늘어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이마트는 환경적, 사회적 가치를 중시하는 가치소비 활동에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