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갯마을 차차차’ 측 “촬영지 방문 자제 부탁”
입력 : 2021-10-06 19:02:21 수정 : 2021-10-06 19:02:21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제작진이 촬영장 방문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갯마을 차차차제작진은 6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사랑에 감사 드리오며 촬영지 방문과 관련해 한 가지 당부 말씀 올립니다고 밝혔다.
 
이어 극 중 혜진집, 두식집, 감리집, 초희집은 저희가 촬영 기간 동안 사유지를 임대해서 촬영한 곳으로 현재 주인분들께서 거주하고 계신 공간이다좋은 뜻으로 저희 드라마에 힘을 보태 주셨는데 방문객들로 인한 일상생활의 피해를 입고 계신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제작진은 위와 같은 이유로 촬영지 방문 시 당해 가옥들 출입은 자제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또한 드라마의 여운을 느끼고 싶으신 분들을 위해 포항시의 배려로 청하 시장의 오징어 동상과 사방 기념 공원의 배 등은 촬영 후에도 유지될 예정이라고 했다.
 
최근 갯마을 차차차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촬영지 방문객이 늘고 있다. 이로 인해 촬영지와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피해를 겪고 있다. 이에 제작진은 불필요한 방문과 거주민들이 불편을 야기할 수 있는 행동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를 했다.
 
 
갯마을 차차차 신민아, 김선호, 이상이. 사진/tvN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