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호남권 최대 물류센터 ‘광주FC’ 기공식 개최
2000억원 이상 투자금 투입 계획…고용 예상 인원 2000명
입력 : 2021-09-28 15:51:50 수정 : 2021-09-28 15:51:50
쿠팡-광주첨단물류센터 기공식. 사진/쿠팡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쿠팡이 5만평 규모의 호남권역 최대 첨단물류센터 건설을 위한 첫 삽을 떴다.
 
쿠팡은 28일 광주광역시 광산구 평동3차 산업단지에서 물류센터(이하 광주FC) 기공식을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기공식에는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가 참석했다.
 
광주FC는 2023년 상반기 준공 예정으로, 약 17만㎡(5만1425평) 규모로 호남 지역에서 가장 큰 물류센터가 된다. 쿠팡은 광주FC에 2000억원 이상의 투자금을 투입할 계획이다. 자체 개발한 물류 소프트웨어 및 인공지능(AI) 시스템을 비롯해 첨단 물류설비 등을 도입해 상품 관리와 작업 동선을 최적화할 전망이다. 
 
물류센터 건립으로 인한 신규 고용 예상 인원은 2000명 이상(직간접 포함)으로 최근 20년 내 광주광역시가 유치한 투자 가운데 최대 규모다.
 
박대준 쿠팡 신사업 부문 대표는 “광주FC는 호남권 최초로 전국 단위 로켓배송이 가능한 첨단물류센터로 세워진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와 양질의 고용창출, 호남 지역의 우수 소상공인 지원 지속 등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발전하는 토대가 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9월 쿠팡과 광주광역시는 초대형 첨단물류센터 설립과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지속 창출을 위한 ‘광주상생형 일자리뉴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쿠팡과 광주광역시는 지역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로 개척과 성장을 돕기 위해 기획전 운영, 로켓배송 제휴, 마케팅 지원 등을 제공하고 있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