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 개편
시대상 변화 반영…총 5대 분야 인재 육성 프로그램 가동
5년간 1100명 지원 계획 수립 및 수혜 대상 지속 확대
입력 : 2021-08-25 09:15:23 수정 : 2021-08-25 09:15:23
[뉴스토마토 조재훈 기자] 현대차(005380) 정몽구 재단이 기존 장학사업을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Scholarship)'으로 새롭게 개편하고 미래 인재 육성에 본격 나선다.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 5대 인재육성 분야 사진/현대차 정몽구 재단
 
25일 현대차 정몽구 재단에 따르면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은 소외계층 지원 및 문화예술 후원에 더해 사회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며 지속가능한 미래를 이끌 차세대 리더를 육성하기 위한 플랫폼이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재단 설립자인 정몽구 현대차그룹 명예회장의 '인재 발굴이 국가의 경쟁력'이란 인재 육성 의지를 반영해 장학사업을 이같이 명명하기로 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우선 5년간 5개 분야 1100명에 달하는 인재 육성 계획을 수립했으며 향후 변화하는 시대상과 인재상을 반영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 플랫폼의 수혜 대상과 분야를 지속 확대할 방침이다.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은 글로벌, 미래산업, 국제협력, 사회혁신, 문화예술 등 총 5개 부문의 인재 육성 분야로 구성된다. 글로벌 부문은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아세안 8개국 석박사 중 선발을 통해 국내 소재 주요 대학원 유학을 지원하며 아세안 글로벌 오피니언 리더 양성을 도모한다.
 
또한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글로벌 무대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둔 장학생에게 추가적인 장학금을 지원하는 '정몽구 장학생 성장지원 패키지'를 새롭게 마련해 미래세대 리더로서 꾸준히 발돋움할 수 있도록 후원을 강화한다.
 
해외 100위권 이내 우수대학에 진학한 장학생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최장 5년간 지원하며 국제 저명 학술지 논문 게재, 국제 콩쿠르 입상 등 국제 활동 성과가 뛰어난 장학생에게 장학금을 추가로 제공한다.
 
이밖에도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 지원 종료 이후에도 국가별 글로벌 장학생 동문회를 운영하는 등 펠로우십(Fellowship)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인 교류와 후원을 이어갈 예정이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2007년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교육을 통해 희망의 사다리를 든든하게 만들고자 설립됐으며 2008년 해비치 꿈나무 육성 지원, 2011년 기초과학전공 및 문화예술 장학사업, 2014년 나라사랑 장학사업, 2020년 외국인 유학생 장학사업 등 다양한 장학 사업을 진행해왔다.
 
또한 2012년부터 현대차그룹과 함께 사회적기업 육성 프로그램 'H-온드림 사회적 기업 창업 오디션' 사업을 운영해 9년간 238개의 사회적기업을 육성하고 1923개의 사회적 일자리를 창출한 바 있다.
 
권오규 현대차 정몽구 재단 이사장은 "정몽구 재단은 현대차 정몽구 스칼러십을 통해 우수 인재들이 미래세대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국내 최고 수준의 장학 지원은 물론 장학생 성장주기에 따른 맞춤지원을 펼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대한민국 미래세대를 이끌 리더 육성에 앞장서는 대한민국 대표 공익재단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재훈 기자 cjh125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7.05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현대차(5380)178,000178,500(0.28%)
금호에이치티(214330)1,2302,205(79.27%)
동양피스톤(92780)4,7006,580(40%)
한국항공우주(47810)50,80069,300(36.42%)
케이비아이동국실업(1620)584735(25.86%)

  • 조재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