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스비보, 中 통화동보제약과 당뇨치료제 개발 MOU
현지 개발 위한 협의 진행…기술수출 논의도
입력 : 2021-08-13 08:57:01 수정 : 2021-08-13 08:57:01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넥스턴바이오(089140)는 자회사 로스비보가 중국 통화동보제약과 당뇨병 치료제 개발 및 기술수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통화동보제약은 1992년 설립된 중국 지린성 소재 제약회사로 중국 내 인슐린 생산 기업 중 가장 오랜 역사와 현지 최대 생산 규모를 갖추고 있다. 통화동보제약의 인슐린은 2013년 이후 총 매출 이익 중 80% 이상을 점유하고 있다.
 
이번 MOU로 로스비보는 중국에서 당뇨병 치료제를 개발하기 위한 실질적인 의견 조율과 투자 관련 업무 협의 및 기술수출에 관한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넥스턴바이오 관계자는 "이번 MOU 체결로 통화동보제약과 중국 내 로스비보의 당뇨병 치료제 개발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당뇨병 치료제 포함 로스비보가 보유한 비알콜성지방간염, 비만, 코로나19 치료제 등의 파이프라인 임상시험 개발을 진행할 수 있는 기업들을 적극적으로 물색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국제당뇨병협회(IDF)에 따르면 2019년 중국의 당뇨병 환자는 1억1640만명으로 성인 인구의 11%가 당뇨병을 앓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시장조사 기관 글로벌 마켓인사이트는 오는 2023년 당뇨병 치료제 시장이 1161억달러(약 131조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