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도 수출 '맑음'…자동차·선박·석유제품 호조 예상
입력 : 2021-06-24 11:00:00 수정 : 2021-06-24 11:00:00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수출산업경기전망지수(EBSI)가 3분기 연속 110 이상을 기록하며 우리 수출이 하반기에도 호조세를 이어나갈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이 국내 1201개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조사·분석한 '2021년 3/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에 따르면 3분기 EBSI는 113.5로 지난 1분기(112.1), 2분기(120.8)에 이어 3분기 연속 110을 상회했다. 지수가 100을 넘으면 향후 수출 여건이 지금보다 개선될 것으로 본다.
 
품목별로는 유가 상승과 글로벌 수요 회복 흐름이 지속되면서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145.5) △선박(135.3) △석유제품(134.2) 등 주요 15대 품목 중 12개 품목의 수출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그래픽/무역협회
 
특히 자동차의 경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및 전기차 △선박은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과 초대형 컨테이너선 △석유제품은 항공유와 중유 등 수송용 연료를 중심으로 수출 증가세가 두드러질 것으로 예상했다. 반면 △철강 및 비철금속 제품(98.8) △농수산물(98.7) △플라스틱 및 고무제품(88.1)의 경우 지난 2분기 대비 수출이 다소 감소할 것으로 나타났다.
 
항목별로는 △수출상담(122.7) △수출계약(119.4) △수출국 경기(117.1) 등의 환경이 좋아질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코로나19 백신 보급으로 인한 주요국 경기 회복과 수출활력 제고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분석했다. 반면 △수출채산성(97.9) △수출단가(95.2) △수출상품 제조원가(83.1) 등의 여건은 지속되는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다소 악화할 전망이다.
 
기업들이 3분기 수출 어려움으로 가장 많이 지목한 항목은 원재료 가격 상승(24.6%)과 물류비용 상승(22.4%)으로 2분기 대비 각각 3.5%p, 2.1%p 상승했다.
 
도원빈 무역협회 연구원은 "3분기 지수가 110을 상회하면서 수출 회복세는 하반기까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면서 "다만 원자재 가격과 물류비용의 지속적인 상승이 우리 수출의 성장세를 일부 제약하는 요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래픽/무역협회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